블루리본 소식

음식과 맛, 여행에 대한 이야기

<2022년 서울의 주목할 만한 새 맛집: ② 캐주얼 다이닝 레스토랑>

2021.10.22 11:17:12

<서울의 맛집 2022>에 실린 2022년에 주목할 만한 고급스러운 캐주얼 다이닝 레스토랑을 소개합니다.

올해는 전반적으로 새로 문을 연 파인 다이닝 레스토랑의 수는 저조했지만 고급스럽고 수준 높은 캐주얼 다이닝 레스토랑들이 대거 등장하였습니다. 이들은 세련되고 독특한  공간에서 펼쳐지는 셰프의 개성 넘치는 요리를 즐길 수 있는 곳이지요. 수준급 음식과 함께 다양한 와인을 페어링하여 미식의 즐거움을 한층 고조시켜 줍니다.

2022년의 성장이 더욱 기대되는 캐주얼 레스토랑 네 곳을 만나보세요. 아메리칸 컨템포러리 레스토랑 세스타,  네오 프렌치 레스토랑 오네뜨장, 프랑스 가정식 레스토랑 오부이용, 영국식 다이닝 레스토랑 플레눼 등입니다.(가나다 순)


세스타 CESTA 

 

뉴욕과 런던의 유명 레스토랑에서 경력을 쌓은 휴135의 김세경 셰프가 운영하는 아메리칸 컨템포러리 레스토랑. 차콜 그릴 조리법으로 요리된 제철 음식과 에이징된 스테이크를 선보인다. '바구니'라는 뜻의 세스타 콘셉트와 어울리게 천장에 매달린 바구니 모양의 조명이 인상적이다. 오픈 주방에 룸과 테라스도 갖추고 있다.

사진 출처: 세스타 제공


메뉴 그릴랍스터반마리(300g 4만6천원), 드라이에이징한우암소엘본스테이크(100g 2만8천원),드라이에이징프라임토마호크스테이크(100g 2만원), 양갈비스테이크(100g 2만2천원), 송아지뼈등심스테이크(100g 2만1천원), 오늘의생선필레(6만5천원), 한우스테이크타르타르(1만8천원)

전화 02-793-9400 주소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남대로20길 21-18 주차 발레 파킹

영업시간 17:00~23:00 | 목, 금, 토요일 17:00~24:00 | 일요일 16:00~22:00 | 월요일 휴무


오네뜨장 Honnetes Gens

 

비스트로드욘트빌의 세컨드 레스토랑이며, 1960년대 파리의 살롱 분위기를 재현한 네오 프렌치 레스토랑이다. 오네뜨장이란 ‘정직한 신사들’이라는 뜻으로, 박재형 셰프와 신동혁 소믈리에가 운영한다. 프랑스식 요리 기법을 기반으로 동남아의 다양한 허브 및 재료를 사용하여 캐주얼하게 재해석한 음식을 맛볼 수 있다. 수준급 와인과의 페어링 또한 일품으로 꼽힌다.

사진 출처: 오네뜨장 공식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honnetes_gens/)


메뉴 테이스팅 메뉴(15만원)

전화 02-545-1550 주소 서울특별시 강남구 선릉로158길 13-7 발레 파킹

영업시간 18:00~24:00 | 금, 토요일 18:00~01:00(익일) | 일요일 휴무


오부이용 AU BOUILLON

전형적인 파리식 레스토랑을 추구하는 셰프의 의도에 맞게 프랑스의 가정집처럼 포근한 느낌을 주는 가구와 포스터, 소품들로 꾸며져 있다. 메뉴와 맛도 현지식으로, 파리 유명 레스토랑에서 근무한 이력이 있는 이성대 셰프의 손맛을 제대로 느낄 수 있다. 프랑스 와인을 다양하게 갖추고 있어 와인을 페어링 하여 즐기기도 좋다.


사진 출처: 오부이용 제공


메뉴 양파수프(1만원), 부르고뉴식달팽이(1만1천원), 등심스테이크와감자(330g 4만8천원), 돼지뼈등심스테이크(3만2천원), 달고기요리(2만8천원)

전화 02-6401-1048 주소 서울특별시 성동구 독서당로51길 29-1 불가

영업시간 12:00~15:00/18:00~24:00(마지막 주문 21:30) 일, 월요일 휴무


플레눼 Flaneur

 

 스페니시 레스토랑 떼레노의 신승환 셰프가 오픈한 영국식 다이닝 레스토랑. 영국의 전통 가정식부터 스페셜 메뉴까지 다양하게 선보이며, 피시파이와 비프웰링턴이 시그니처 메뉴다. 세련되고 클래식한 분위기와 우드톤의 인테리어가 인상적이며, 광화문의 시티뷰와 야경도 즐길 수 있다. 주말(금, 토요일) 저녁에는 낭만적인 분위기의 재즈 라이브 공연이 열린다.

사진 출처: 플레눼 제공